강동원 정려원 열애설 황당할뿐, 법적 대응 방침


최근 영화계에서 가장 핫한 배우 중에 한명이 바로 강동원입니다. 그런데 배우 강동원이 또 다시 불거진 미녀 배우(정려원)와의 열애설 의혹에 매우 황당하다는 반응입니다.


오늘 어느 한 매체에서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떠도는 "강동원과 동갑내기 여배우의 열애설"을 사실인 것 마냥 매우 그럴듯하게 포장해서 기사로 내보낸 것이 시작이 되었습니다.



이것은 2015년에도 몇 차례 증권가 찌라시를 통해서 유포되다가 근거없는 루머로 밝혀져서 사라진 적이 있는데요, 이번에는 한 중견 가수가 소개했다는 포장을 더해 매체 보도로 이어졌습니다.



기사를 살펴보면 강동원이 정려원과 가수 박효신의 소개로 만나서 교제중이라는 것인데요, 그러나 이를 뒷받침할 근거나 정황 한줄이 제대로 들어있지 않는 그런 기레기 기사라고 볼 수 있습니다.



이에 강동원 소속사인 YG 엔터테인먼트에서는 강동원 정려원 열애설은 전혀 사실 무근이며 최초 유포자를 찾아서 법적 대응 및 강경대응할 방침이라고 합니다. 





강동원과 정려원은 심지어 일면식도 없는 사이로 알려졌는데요, 두 사람이 작품을 같이 한 적도 없고 제대로 통성명을 하거나 인사 조차 나눌 기회가 없었던 것. 그런데 찌라시를 근거로 그것이 마치 사실인양 보도처럼 낚시성 기사로 인해서 강동원 정려원 두 사람이 피해를 입게 되었습니다.




이렇게 찌라시만 믿고 기사를 내보내는 언론은 좀 사라졌으면 합니다.

해당 보도는 A부터 Z까지 완벽한 거짓. 조회수와 이슈만을 목적으로 보도한 것으로 보이는데 그 악의성과 피해가 심각해서 YG에서도 법적인 대응까지 강행하는 것이겠죠.


데뷔 후 이렇다 할 스캔들 한 번 없었던 강동원.

뜬금없는 열애설은 강동원 정려원 두 사람에게 웃지 못할 해프닝으로 마무리 될 것 같네요.


댓글을 달아 주세요